[ad_1]

설 연휴를 하루 앞둔 오늘도 큰 추위는 없겠습니다.

현재 서울 기온은 영하 2.7도로 예년 기온을 2도가량 웃돌고 있고,

한낮에도 6도까지 오르는 등 어제보다 온화하게 느껴지겠습니다.

다만, 오전까지 충청과 남부 내륙에는 안개가 짙게 끼겠습니다.

도로 살얼음이 우려되는 만큼,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하셔야겠습니다.

오늘은 전국이 대체로 맑겠습니다.

다만, 대기가 정체되면서 경기 남부와 충청을 중심으로는 초미세먼지 농도가 짙게 나타나겠는데요.

호흡기 건강도 잘 챙기셔야겠습니다.

현재 기온 살펴보면, 서울 영하 2.7도, 대구 영하 2.1도로 출발하고 있고요,

낮 기온은 서울 6도, 광주 8도, 부산 11도로 예년 기온을 1~3도가량 웃돌겠습니다.

다가오는 설 연휴에도 큰 추위는 없겠지만, 공기가 탁한 날이 많겠고요,

설 당일에는 서쪽 지방을 중심으로 비나 눈이 내릴 전망입니다.

오늘 오전까지 동해안에는 너울성 파도가 높게 일겠습니다.

해안가 접근을 자제하는 등 안전사고 각별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신미림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ad_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