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_1]

이달 6일 KOTRA 본사 ‘서울 덱스터’서 ‘덱스터즈 양성사업 1기’ 발대식 개최

취·창업생, 중소기업 492명 참여… 모집 목표 270명 크게 상회

KOTRA(사장 유정열)는 이달 6일 염곡동 본사 서울 디지털무역종합지원센터(deXter, 이하 ‘덱스터’)에서 2024년 디지털 무역인력·기업(deXters, 이하 ‘덱스터즈’) 양성사업 1기 발대식을 열어 본격적으로 ‘국민 누구나 수출하는 디지털 무역 시대’를 알렸다.

컨슈머타임스=안우진 기자 | KOTRA(사장 유정열)는 이달 6일 염곡동 본사 서울 디지털무역종합지원센터(deXter, 이하 ‘덱스터’)에서 2024년 디지털 무역인력·기업(deXters, 이하 ‘덱스터즈’) 양성사업 1기 발대식을 열어 본격적으로 ‘국민 누구나 수출하는 디지털 무역 시대’를 알렸다.

덱스터는 디지털무역종합지원센터(Digital Export Center)로 2022년부터 KOTRA가 전국 지자체, 수출유관기관과 협업하여 공동으로 구축·운영하고 있는 지역 디지털 무역 거점으로 현재까지 총 9개를 운영 중이다.

덱스터즈는 디지털무역종합지원센터에서 양성된 디지털 무역 인력(취·창업생)과 기업을 뜻한다. 또한, 덱스터즈 양성사업은 국민 누구나 수출할 수 있는 디지털 무역이 가능하도록 KOTRA 4대 플랫폼을 활용한다. △무역투자24(KOTRA 사업안내) △해외시장정보드림(해외진출정보제공 원스톱 플랫폼) △바이코리아(B2B 마켓플레이스) △트라이빅(빅데이터 플랫폼)을 통해 수출품목 선정과 진출국가 타겟팅, 디지털 컨텐츠·온라인 상품페이지 제작, 디지털 마케팅 실습 등을 거친다. 해외 잠재 바이어 발굴과 교신을 KOTRA 해외무역관과 함께 B2B 무역에 필요한 핵심 프로세스를 8주간 직접 실습해보며 디지털 무역 역량을 쌓을 수 있는 사업이다.

참여자는 취·창업생으로 4~5인이 한 조로 구성되는 청년교육생과 디지털 마케팅을 수행하는 매칭기업, 마지막으로 청년교육생 지원 없이 현직자가 직접 전 과정을 실습하여 역량을 키우는 기업교육생으로 구성된다.

작년에만 청년교육생 517명, 매칭기업·기업교육생 294명으로 총 811명이 졸업했다. 그 과정에서 청년교육생이 매칭기업 청년 인턴으로 취직해서 지금도 근무 중이거나 이후 스페인, 멕시코로 초도 수출을 하는 등 국민 누구나 수출하는 성과를 내고 있다.

올해 2024년 1기에는 청년교육생 382명, 매칭기업·기업교육생 110명 등 총 492명으로 역대 가장 많은 참가자가 모집됐다. 애초 모집 목표 270명을 크게 상회하여 KOTRA에서 올해 인력 양성 목표인 1천 명도 무난히 달성할 전망이다.

덱스터즈 양성사업은 작년 운영 과정에서 발견한 개선 사항을 반영하여, 올해부터는 기존 페이스북(Facebook)이나 인스타그램(Instagram) 등 메타(Meta)에 한정되어 있던 마케팅 교육을 링크드인(Linked-in), 구글 애즈(Google Ads)로 확대한다. 또한, 취·창업 컨설팅과 국가전자무역시스템(uTradeHub) 교육도 추가로 진행하는 등 교육 프로그램과 디지털 마케팅 활용 플랫폼도 다양화했다.

올해는 이미 졸업한 선배 기수 덱스터즈가 후배 양성에 함께 참여하는 TA(Teaching Assistant, 조교) 방식도 새로 도입해 본격적으로 ‘덱스터즈 커뮤니티’ 운영에도 나설 계획이다.

지역 대학 거점 대학에서도 덱스터즈 양성과정은 산학협력으로 많은 관심이 있다. 실제로 울산과학대학교는 정식 교과 과정을 덱스터즈 양성사업과 연계해 운영 중이며 KOTRA는 협업 대학을 올해는 더 확대할 예정이다.

유정열 KOTRA 사장은 이날 발대식 행사에서 “단 1달러라도 더 수출하겠다는 절실함으로 기존 전통적인 수출 방식을 넘어 디지털 무역방식을 접목해 덱스터즈를 운영할 것”이라며 “올해를 본격적으로 국민 누구나 수출하는 시대로 만들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컨슈머타임스(Consumertime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_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