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_1]

금융소비자보호 실천 결의대회서 “금융소비자 입장서 생각·행동해야”

사진=NH농협생명 제공

컨슈머타임스=김성수 기자 | 윤해진 NH농업생명 대표이사가 “앞으로도 금융소비자 중심의 문화가 정착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윤해진 대표는 지난 5일 서울 NH농협생명 서대문구 본사에서 열린 ‘금융소비자보호 실천 결의대회’에서 “금융소비자의 입장에서 생각하고 행동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라며 이 같이 밝혔다.

이날 대회는 금융소비자 보호 의식 강화와 소비자중심 경영을 다짐하기 위해 열렸으며, 윤 대표를 비롯해 금융소비자보호총괄책임자, 임직원 등이 참석했다.

행사에서는 금융소비자보호 실천 서약서를 작성하고 소비자의 권리가 침해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한다는 내용의 결의문을 낭독하며 금융소비자보호 실천에 앞장서기를 다짐했다.

저작권자 © 컨슈머타임스(Consumertime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_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