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_1]


공식 채널 통해 발표
현재 득점 공동 3위
시어러 “특별한 재능 가져”

손흥민 [EPA]

[헤럴드경제=신상윤 기자] 한국 축구의 간판 손흥민(토트넘)이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전반기 가장 뛰어난 활약을 펼친 선수 중 하나로 꼽혔다.

손흥민은 9일 EPL이 공식 채널을 통해 발표한 ‘2023-2024시즌 현재까지 올해의 팀’에 이름을 올렸다. 20라운드까지 치른 EPL의 ‘전반기 베스트11’ 격이다.

EPL은 리그 역사상 최다 득점 기록(260골)을 보유한 ‘레전드’ 출신의 해설가 앨런 시어러의 선택으로 전반기 최고의 선수들을 포지션별로 뽑았는데, 손흥민은 왼쪽 공격수 자리에 들어갔다.

이번 시즌 토트넘의 주장을 맡은 손흥민은 리그에서 12골 5도움을 올려 토트넘 공격을 이끌고 있다. 특히 득점은 공동 선두인 엘링 홀란(맨체스터 시티), 무함마드 살라흐(리버풀·이상 14골)와 불과 두 골 차로 공동 3위를 달리고 있다.

시어러는 손흥민에 대해 “그는 특별한 재능을 가졌다. 그가 골대 앞에서 볼을 잡으면 득점할 것이라는 데는 의심의 여지가 없다”고 높이 평가했다.

손흥민의 반대편 오른쪽 공격수로는 살라흐가 선정됐고, 최전방 공격수로는 올리 왓킨스(애스턴 빌라)와 재로드 보엔(웨스트햄)이 뽑혔다.

중앙 미드필더로는 데클런 라이스(아스널)와 더글러스 루이스(애스턴 빌라)가 포함됐고, 포백 수비진은 트렌트 알렉산더-아널드(리버풀), 윌리엄 살리바(아스널), 버질 판데이크(리버풀), 데스티니 우도기(토트넘)로 구성됐다. 골키퍼 자리는 토트넘의 수문장 굴리엘모 비카리오가 차지했다.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이 코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아시아 선수 중엔 유일하게 손흥민이 이 명단에 포함돼 현재 아시아 최고의 축구 선수임을 재확인했다.

ken@heraldcorp.com



[ad_2]

Source lin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