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_1]

타이거 우즈가 중대 발표를 암시했다. (우즈 SNS 캡처)

나이키와 결별한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의 새로운 후원사가 조만간 공개될 것으로 보인다.

우즈는 7일(한국시간) 자신의 SNS에 “비전은 그대로다. 2.12.24.”라는 글을 올려 미국 현지시간 2월12일에 큰 발표를 할 것임을 암시했다.

골프계에서는 이날 우즈가 새로운 후원사를 발표할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다.

다음주에는 미국프로골프(PGA)투어 제네시스 인비테이셔널이 열리는데, 이 대회는 우즈가 주최하는 대회다.

우즈는 자신이 주최하는 대회 개막에 앞서 새 후원사를 발표할 것으로 보인다.

앞서 우즈는 지난달 스포츠용품 업체 나이키와의 27년에 마침표를 찍은 바 있다.

우즈는 현재 테일러메이드의 클럽과 브리지스톤의 골프공, 풋조이의 골프화를 사용하고 있다.

(서울=뉴스1)

[ad_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