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_1]

취약계층 어르신 70여명 대상
설날맞이 특식 나누고 선물 지원

기술보증기금은 설 연휴를 앞둔 8일 부산 남구 감만종합사회복지관을 방문해 특식을 나누고 선물꾸러미를 지원했다.

기보사랑봉사단 15명은 이날 복지관을 찾아 취약계층 어르신 70여명을 대상으로 설날맞이 특식을 나눴다. 풍요로운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기보와 자매결연한 철뚝시장에서 구매한 지역 농수산물로 구성한 선물꾸러미도 전달했다.

기보는 또 지역별로 운영중인 기보사랑봉사단을 통해 충청지역 자혜아동복지센터, 영명보육원과 호남지역 희망해에 후원금을 지원했다.

김종호 기보 이사장은 “설 명절을 맞아 직원들이 참여해 지역사회에 따듯한 온정을 나눌 수 있어 기쁘다다”며 “기보는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경기침체와 물가상승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에 보탬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기보는 이밖에도 농번기 농촌 일손돕기 봉사활동, 전통시장 지원을 위한 ‘장본Day’ 행사 실시, 찾아가는 무료법률상담, 지역 취약계층 대상 교육기부 활동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실천하고 있다.

민지혜 기자 spop@hankyung.com

[ad_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