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신발벗고 돌싱포맨’ 캡처

이정은이 연애사를 공개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신발벗고 돌싱포맨’에서는 배우 이정은이 출연한 가운데 연애에 관한 질문을 받았다.

그는 가수 이상민으로부터 “마지막 연애가 언제였냐?”라는 질문을 받고, “2011년?”이라고 답해 놀라움을 안겼다.

이어 “딱 두 명과 10년씩 만났다. 중간에 ‘썸’은 있었지만, 제대로 사귄 건 그렇다”라며 “진짜 오래 사귀었다”라고 털어놨다.

이정은은 “상대방이 좋아하면 마음이 좀 가는 편”이라며 “10대 소녀처럼 눈이 촉촉한 그런 사람을 좋아한다”라고 밝혔다. 어머니가 남자 보는 눈이 없으니 혼자 살라고 했다고.

이에 이상민이 “눈이 촉촉한 사람과 만났는데, 상처받은 적 있냐?”라며 궁금해했다. 이정은이 “그냥 한 10년 만나니까, 나쁜 남자가 돼 있던데?”라고 받아쳐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특히 그는 “전(前) 남자 친구 둘 다 배우였다”라고 깜짝 고백해 주목받았다. 가수 탁재훈이 “지금 활동하고 있냐?”라며 물어보자, “활동하고 있겠죠?”라고 해 눈길을 끌었다.

llll@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