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영호 충북도의장과 김병국 청주시의장 등 국민의힘 청주권 충북도의원과 청주시의원들이 7일 충북도의회 앞에서 제22대 총선에 출마한 정우택 국회부의장과 김진모 예비후보에 대한 지지를 선언하고 있다. /신동빈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국민의힘 청주권 충북도의원·청주시의원들이 제22대 총선에 출마한 정우택 국회부의장과 김진모 예비후보에 대한 지지를 선언했다.

이들은 7일 충북도의회 정문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번 총선은 지금까지 쌓아온 청주의 정치적 자산을 기반으로 대한민국 정치 중심으로 도약할지, 그 기회를 포기할지를 결정하는 선거”라며 “정우택 국회부의장과 김진모 예비후보는 청주의 새로운 시대를 열 훌륭한 인재”라고 치켜세웠다.

황영호 충북도의장은 “정 부의장은 정치적 네트워크와 정치력을 바탕으로 충북에 발자취를 남겨온 분이고, 김 예비후보는 대통령실 민정비서관 등 풍부한 행정경험을 갖고 있다”고 강조했다.